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1장 21절
아들을 낳을 것이니, 이름을 예수라 부르십시오. 왜냐하면 바로 그분께서 자기 백성을 그들의 죄들에서 구원하실 것이기 때문입니다.


‘예수’는 히브리어 이름 ‘여호수아’(민 13:16)에 해당하는 헬라어로서, ‘여호와 구원자’, 혹은 ‘여호와의 구원’을 의미한다. 따라서 예수님은 사람이실 뿐 아니라 여호와이시며, 또한 여호와이실 뿐 아니라 우리의 구원이 되시는 여호와이시다. 그분 자신이 구원이시다. 그분 자신이 구원이시기 때문에 그분은 구원자이시다. 그러므로 그분은 우리의 구주이시다. 그분은 우리의 여호수아, 곧 우리를 안식(히4:8, 마11:28-29)으로 인도하시는 분이시다. 안식이란 우리에게 좋은 땅이 되시는 그분 자신이다. 우리가 예수님을 부를 때 그것이 단지 사람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라고 생각지 말라. 우리가 예수님을 부를 때 온 우주는 우리의 구원자이신 여호와를 부르고 있음을 알 것이다. 유대인은 여호와를 믿었지만 예수를 믿지 않았다. 그들은 여호와를 갖고 있었지만 구원이 없었다. 그러나 우리는 구원자를 갖고 있다. 누구든지 예수님의 이름을 부르면 구원을 얻는다(롬10:13).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1장 25절
예수님께서 행하신 일들은 이 밖에도 많이 있다. 만일 그것들을 낱낱이 기록한다면, 나는 이 세상이라도 그 기록된 책들을 담아 두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25절은 요한복음이 생명과 건축을 위하여 선별된 사례들을 기록한 책이라는 것을 증명한다. 마태복음 28장은 천국의 영적 왕이신 주님께서 부활 안에서 여전히 땅에 계시며, 그분의 보이지 않는 임재 가운데 천국 백성과 함께 계신다는 사실을 밝히고 증언한다. 그러므로 마태는 주님께서 하늘들로 승천하신 것을 언급하지 않는다. 요한복음은 삼일 하나님이신 주님께서 육체가 되시어(요 1:14) 하나님의 어린양이 되셨고(요 1:29), 사람을 위한 구속의 죽음을 성취하신 후에 부활 안에서 변형되시어 생명 주시는 영이 되셨으며(고전 15:45), 믿는 이들에게 들어가시어 영원토록 그들의 생명이 되신다는 것을 증언한다. 예수님은 하나님의 체현이신 그리스도가 되셨고, 사람들을 구속하시고 사람들 안에 들어가시어 그들의 생명이 되셨는데, 이것은 믿는 이들의 몸이 구속받아 변형될 때까지 생명이 자라기 위한 것이다. 궁극적으로 삼일 하나님과 구속받은 백성과의 영원한 상호거처로서 새 예루살렘이 되기 위한 것이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1장 22절
예수님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올 때까지 그를 남아 있게 하고자 한들, 그것이 그대와 무슨 상관이 있습니까? 그대는 나를 따라 오십시오.”


베드로의 순교를 언급하신 후에 주님은 베드로에게 “나를 따르라”고 말씀하셨다. 21장은 우리가 구원받고 위임을 받은 후에 어떤 대가를 치르더라도 주님을 사랑해야 하며, 어떤 희생을 치르더라도 끝까지 주님을 따라야 하는 그림을 보여준다. 주님을 따르는 실재는 그분의 양들을 먹이며 치는 것을 말한다. 주님은 제자들과 함께 거기 계셨다. 그렇다면 그분은 어떻게 ‘내가 올 때까지’라고 말씀하셨는가?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은 그분의 보이지 않는 임재와 관계가 있다. 보이는 임재의 방면에서는, 그분께서 떠나셨다가 후에 돌아오셨다. 그러나 보이지 않는 임재의 방면에서는, 그분께서 언제나 그들과 함께 계셨다. 한편으로는 주님께서 그들과 함께 계셨고, 다른 한편으로는 그들과 떨어져 계셨다. 그러므로 한편으로 그들은 주님을 따를 수 있었고, 다른 한편으로는 주님께서 돌아오시는 것을 기다려야 했다. 부활 후에 주님은 제자들이 그분의 보이지 않는 임재를 깨닫고 익히고, 이 임재에 따라 살도록 그들을 훈련시키시기 위해 40일 동안 그들과 함께 머무셨다(행 1:3-4).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1장 17절
예수님께서 세 번째 그에게 말씀하셨다. “요한의 아들 시몬이여, 그대가 나를 사랑하십니까?” 예수님께서 세 번째로 “그대가 나를 사랑하십니까?”라고 하시므로, 베드로가 근심하며 예수님께 “주님, 주님께서 모든 것을 아십니다. 내가 주님을 사랑하는 줄을 주님께서 아십니다.”라고 하니, 예수님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내 양들을 먹이십시오.


주님을 향한 베드로의 사랑은 귀하지만 그의 천연적인 힘은 처리되어야 했다. 베드로는 주님을 세 번 부인함으로써 첫 번째 시험에서 실패했고, 고기 잡으러 감으로써 두 번째 시험에서 실패했다. 제자들이 고기를 잡으러 간 이유는 먹을 것이 없기 때문이었다. 베드로는 죽기까지 주님을 따르겠다고 말했었다. 그러나 그는 두 번 다 실패했다. 21장 16절과 17절에서 우리는 주님께서 두 번 더 『요한의 아들 시몬아, 네가 나를 사랑하느냐?』라고 물으신 것을 본다. 주님께서 세 번째 이것을 물으셨을 때 베드로는 깊이 근심하였다. 그는 주님께서 세 번 질문하셨을 때, 세 번 부인했던 것을 상기했을 것이다. 요한복음 21장에서 베드로는 파쇄된 공과를 배운 사람으로 부드럽고 온유하게 나타난다. 주님을 향한 베드로의 사랑을 되찾아 주신 후에, 21장 15절에서 주님은 『내 어린 양들을 먹이라』고 하셨고, 16절에서는 『내 양을 치라』고 하셨으며, 17절에서는 『내 양을 먹이라』고 하셨다. 친다는 것(shepherd)은 양을 보살피는 것이고 먹인다는 것(feeding)은 음식을 공급하는 것이다. 오늘날 우리는 그분의 양을 보살필 뿐 아니라 그들을 영적인 음식으로 먹여야 한다. 베드로는 그의 서신서에서 순수한 말씀의 젖을 먹음으로 자라고, 건축된다 말했다(벧전 2:2-5), 또한 장로들에게 하나님의 양 떼를 목양(shepherd)하라고 당부했다(벧전 5:1-4).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1장 15절
그들이 아침을 먹고 나자, 예수님께서 시몬 베드로에게 말씀하셨다. “요한의 아들 시몬이여, 이 사람들보다 그대가 나를 더 사랑(아가파오)하십니까?” 그가 예수님께 “주님, 그렇습니다. 내가 주님을 사랑(휠로스)하는 줄을 주님께서 아십니다.”라고 하니, 예수님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내 어린양들을 먹이십시오.”


주님은 베드로의 타고난 힘과 자기 과신이 처리될 수 있도록, 그가 세 번이나 주님의 면전에서 주님을 부인하여 철저히 실패하도록 하셨다(요18:17, 25, 27). 더욱이 베드로는 주님의 부름을 떠나 뒤로 물러가는 데 앞장섰다. 주님을 향한 사랑에 대한 그의 천연적인 확신도 이 실패를 통하여 처리된 것이 틀림없지만, 그는 다소 실망하게 되었을 것이다. 그러므로 주님께서 오시어 그분을 향한 베드로의 사랑을 회복시키시고, 그분의 교회를 목양하는 일을 당부하셨으며, 그를 순교하도록 준비시키시어 베드로가 자기의 타고난 힘을 조금도 신뢰하지 않고 주님을 따르게 하셨다. 여기에서 어린양들을 먹이는 것은 속 생명의 풍성으로 그들을 양육하는 것이다. 다른 사람들을 먹이려면, 우리가 주님의 신성한 생명의 풍성을 누려야 한다. 이렇게 하려면 우리가 주님을 사랑해야 한다. 주님을 믿는 것은 그분을 받아들이는 것이고, 주님을 사랑하는 것은 그분을 누리는 것이다. 주님은 생명과 생명 공급으로서 우리에게 오셨다. 우리는 그분을 믿고 그분을 사랑해야 한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1장 9절
그들이 육지에 올라와서 보니, 거기에 숯불이 있는데 그 위에 생선이 놓여 있었으며, 떡도 있었다.


여기에서 주님은 베드로가 생계를 그분께 의지하도록 훈련시키셨다. 베드로와 그와 함께 했던 제자들은 밤새도록 물고기를 잡으려 했지만 아무것도 잡지 못했다. 그런 후에 그들은 주님의 말씀에 따라 그물을 던져 물고기를 아주 많이 잡았다. 이것은 기적이었다. 그러나 그들이 잡은 이 물고기들 외에는 물고기가 한 마리도 없는 육지에서, 주님은 제자들을 위해 물고기뿐만 아니라 떡까지 예비하셨다. 이 일을 통해 주님께서 제자들을 훈련시키신 것은 만약 주님의 인도가 없다면 아무것도 잡을 수 없지만, 주님의 인도를 따른다면 많은 물고기를 잡을 수 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물고기가 없는 육지에서도 주님은 제자들이 잡은 그 물고기들을 사용하지 않으시고 그들을 위해 물고기를 공급하실 수 있다는 것이다. 이것은 베드로에게 참된 공과가 되었다. 그는 자신의 생계를 위해 없는 것을 있는 것으로 부르시는 주님(롬 4:17)을 의지해야 했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1장 6절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물을 배 오른편에 던지십시오. 그러면 잡힐 것입니다.” 그래서 제자들이 그물을 던졌더니, 고기가 너무 많아서 그물을 끌어올릴 수 없었다.


21장 3절에서 직업적인 어부들인 제자들이 온 밤이 지나도록 한 마리도 잡지 못한 것은 기적이었다. 주님께서 모든 물고기에게 그물에서 멀리 떨러져 있으라고 명령하셨던 것임에 틀림없다. 반면에 6절에서 아침(요 21:4)은 고기잡이에 적합한 시간이 아니었지만, 그들이 주님의 말씀에 순종하여 배 오른 편에 그물을 던졌을 때, 153마리의 물고기를 잡을 수 있었다. 확실히 이것도 기적이었다! 주님께서 물고기들에게 제자들의 그물로 들어가라고 명령하셨던 것이 틀림없다. 누가복음 5장 3절부터 11절까지에서 주님은 물고기를 잡는 기적으로 베드로를 부르셨다. 여기서 주님은 또 한 번 기적적으로 물고기를 잡게 하시어, 처음 베드로를 부르셨던 상태로 그를 회복시키셨다. 주님은 그분의 목적에 있어서 일관적인 태도를 취하셨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1장 1절
그 후에 예수님께서 디베랴 바닷가에서 다시 제자들에게 자신을 나타내셨는데, 그 경위는 이러하다.


요한복음 20장 끝에서 주님은 제자들과 함께 계시기 위해 공기같은 영이신 그리스도로 돌아오셨다. 그러므로 이 복음서는 거기에서 끝났다고 여겨질 수 있다(요20:30-31). 그러나 앞으로 제자들은 어떻게 살아가야 할 것인가? 그들의 장래는 어떻게 될 것인가?에 대한 문제들을 다루기 위해 추가된 21장이 필요하다. 요한복음 21장 1절은 20장 26절에서 주님께서 제자들에게 오신 것이 사실상 그분께서 나타나신 것이었음을 증명한다. 왜냐하면 여기에 그분께서 다시 제자들에게 자신을 나타내셨다는 말이 있기 때문이다. 주님은 자신의 보이지 않는 임재를 익히도록, 그들을 다시 훈련시키고 계셨다. 그것은 주님께서 오시는 문제가 아니라 나타나시는 문제였다. 제자들이 그분의 임재를 의식하든지 의식하지 못하든지, 주님은 항상 그들과 함께 계셨다. 그들의 약함 때문에 주님은 자신에 대한 그들의 믿음을 강화시키시기 위하여 때때로 자신의 임재를 나타내셨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0장 31절
그러나 이러한 일들을 기록한 것은 예수님께서 그리스도이시요 하나님의 아들이 시라는 것을 여러분이 믿도록 하려는 것이고, 또 여러분이 믿어 그분의 이름 안 에서 생명을 얻도록 하려는 것이다. 


30절과 31절은 요한복음의 목적이 예수님께서 그리스도이심과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증거하는 것이다. 즉 생명과 건축의 문제를 증거하려는 목적으로 기록했다는 것을 입증한다. 그리스도는 그분의 직임과 그분의 위임에 따른 주님의 칭호이다. 하나님의 아들은 그분의 인격에 따른 칭호이다. 그분의 인격은 하나님의 생명에 대한 것이고, 그분의 위임은 하나님의 일에 대한 것이다. 그분은 하나님의 그리스도가 되기 위한 하나님의 아들이시다. 그분은 하나님의 생명으로 하나님을 위하여 일하시는데, 이것은 사람이 주님을 믿음으로 하나님의 생명을 얻어 하나님의 많은 아들들이 되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하나님의 많은 아들들이 됨으로 단체적인 그리스도를 건축하여(고전12:12), 그분의 영원한 목적을 성취할 수 있게 하신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요 20장 26절
팔 일 후에 제자들이 다시 집 안에 있었는데, 도마도 그들과 함께 있었다. 문이 다 닫혀 있었는데도, 예수님께서 오셔서 가운데 서시어 말씀하셨다. “여러분에게 평안이 있기를!”


팔 일 전인 20장 19절에서 주님께서 오신 후에 제자들을 떠나셨다는 분명한 말이나 암시를 요한은 기록하지 않았다. 제자들은 주님의 임재를 의식하지 못했지만, 주님은 그들과 함께 머무셨다. 주님이 그분 자신을 제자들 속으로 숨을 불어 넣으신 후 주님은 제자들 안에 거주하셨다. 제자들이 주님의 임재를 항상 느끼지 못했기 때문에 나타나실 필요가 있었다. 그러므로 20장 26절에서 주님께서 오신 것은 사실상 그분의 출현이었다. 주님은 죽으시기 전에 육체 안에 계셨으며, 그분의 임재는 보이는 것이었다. 부활하신 후에 주님은 그 영이 되셨으며, 그분의 임재는 보이지 않는 것이었다. 부활하신 후에 주님께서 출현하신 것은 제자들이 주님의 임재를 깨닫도록 훈련시키시는 것이었다. 그분의 보이지 않는 임재는 그분의 보이는 임재보다 더 유용하고 우세하며 귀하고 풍성하고 실재적이다. 부활 후에 주님의 사랑스러운 임재는 바로 그 영이셨다. 주님께서 제자들 안으로 이 영을 불어넣으심으로, 그분은 항상 그들과 함께 계셨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