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3장 1절-2절
그때에 침례자 요한이 나타나 유대 광야에서 “회개하십시오. 천국이 가까이 왔습니다.”라고 전파하였다.


회개하는 것은 생각을 바꾸어서 목적을 전환하는 것이다. 침례자 요한의 전파에서 회개는 천국을 위하여 돌이키는 것을 포함한다. 이것은 하나님의 신약 경륜이 하나님의 왕국에 초점을 두고 있음을 가리킨다. 우리가 추구하던 목표는 다른 것들이었지만, 이제 우리는 돌이켜 하나님의 왕국을 목표로 삼아야 한다. 마태복음에서는 하나님의 왕국을 의도적으로 ‘천국’이라고 부른다. 마태복음에서 천국은 메시아의 왕국과 다르다. 메시아의 왕국은 다윗의 복원된 왕국으로서 이스라엘 자손들로 구성되며, 본성에 있어서 땅에 속하고 물질에 속한 왕국을 의미한다. 그러나 천국은 거듭난 믿는 이들로 구성되며, 하늘에 속하고 영에 속한 것이다(마5장 각주). 이것은 침례자 요한이 오기 전에는 천국이 아직 오지 않았고, 다만 가까이 왔을 뿐이었다. 주님께서 사역을 시작하셨을 때에도, 심지어 제자들을 보내시어 전파하게 하셨을 때에도 천국은 아직 오지 않았었다(마 4:17, 10:7). 그러나 오순절 날 교회가 세워졌을 때 천국이 왔다. 마태 16장 18절,19절에서 ‘교회’와 ‘천국’이 서로 바뀌어 사용되었는데 이것은 교회가 세워졌을 때 천국이 왔다는 것을 증명한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2장 23절
나사렛이라는 동네에서 살았는데, 이것은 신언자들을 통해 “그분은 나사렛 사람이라고 불리실 것이다.”라고 하신 말씀을 이루시기 위한 것이었다.


마리아는 나사렛에서 아이를 잉태했다(눅1:26-27). 그러나 미가서 5장 2절의 예언을 성취하기 위해서 그리스도는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셔야 했다. 하나님의 주권적인 안배로 가이사 아우구스투스의 호적령에(눅2:1-3) 따라 요셉과 마리아는 고향인 베들레헴으로 가게 되었고, 그곳에서 아기가 태어나신 것이다(눅2:4-7). 그분은 헤롯의 박해 때문에 이집트로 피하셨다(마2:13-15). 이집트로 가신 것은 호세아 11장 1절의 예언을 이루기 위한 것이었다. 얼마 후에 이스라엘 땅으로 돌아오셨지만(마2:19-21), 헤롯의 아들인 아켈라오가 유대를 통치하고 있었기 때문에, 예수님은 멸시받는 갈릴리 지방으로 가시게 되었다(요1:45-46). 그분은 존경받는 동네인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셨지만, 멸시받는 동네인 나사렛에서 자라셨다. 따라서 그분은 나사렛 사람이라 불리셨다(사11:1). 우리가 그리스도를 따르려면, 그분에 관한 성경 말씀에 주의할 뿐 아니라, 즉각적인 말씀에도 주의해야 한다. 제사장들과 율법학자들은 성경지식은 있었지만, 그리스도 자신에 대해서 관심이 없었기 때문에 그 분을 놓쳤다. 우리는 성경을 추구할 뿐 아니라 그리스도에 대한 관심을 더 기울여야 한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2장 12절
박사들은 꿈에 헤롯에게로 돌아가지 말라는 하나님의 지시를 받고, 다른 길로 자기 나라에 돌아갔다.


박사들은 그리스도를 발견한 후 그분께 귀한 세 가지 예물로 경배했다. 박사들은 꿈에 헤롯에게로 돌아가지 말라는 하나님의 지시를 받고 다른 길로 자기 나라에 돌아갔다. 하나님의 지시가 없었다면 헤롯에게로 갈 뻔했다. 다른 길은 원래의 길이 아닌 바른 길이었다. 우리가 그리스도를 발견하고 그분을 만날 때마다 우리는 원래의 길로 돌아가서는 안된다. 바른 길로 가려면 성경으로 돌아가야 하고 계시의 별을 따라가야 한다. 그리스도는 별이시고(민24:17), 별로 오셨다(마2장). 베드로후서 1장 19절은 확실한 예언의 말씀에 주의하면 샛별이 떠오를 것이라고 했다. 여기서 샛별은 헬라어로 포스포로스이다. 이것은 인을 말하는데 인은 어두움에서 빛나는 그리스도를 뜻한다. 그리스도는 별이시다. 성경은 합당한 교회생활 안에 인도자들도 별들이라고 말한다(계1:20). 다른 이들을 교회생활 안으로 돌아오게 하는 사람들은 별들과 같이 빛날 것이다. 계시록 22장 16절에서 빛나는 새벽별이신 그리스도는 17절에서 “그 영과 신부가 말씀하시길..“라고 하신다. 이것은 그리스도가 그 영과 신부와 연관되어 있음을 입증한다. 만일 우리가 계시의 별을 따라가려면 그 영과 교회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2장 11절
그들이 집에 들어가, 그 아기가 어머니 마리아와 함께 있는 것을 보고, 엎드려 아기에게 경배하고, 보물 함을 열어 황금과 유향과 몰약을 예물로 드렸다.


박사들이 그리스도께 드린 예물들은 황금과 유향과 몰약이었다. 성경의 예표론에서 금은 신성한 본성을 상징한다. 이것은 아기 예수가 신성한 본성을 가지고 있었음을 가리킨다. 유향은 부활의 향기를 상징한다. 천연적인 이해에 따르면 그분의 부활은 죽음 후에 왔을 뿐이다. 그러나 그분은 죽기 전에도 부활이셨다(11:15). 몰약은 죽음의 향기를 상징한다. 의심할 바 없이, 박사들이 이 예물들을 드린 것은 하나님의 영의 감동을 받아 행한 것으로서, 그리스도의 신성한 본성의 가치와 그분의 부활과 죽음의 소중함을 가리키는 것이다. 예수님의 전기인 사복음서에서는, 이 보물들로 상징된 것들이 그분의 일생 동안 내내 발견된다. 그분은 항상 부활의 생명을 사셨으며, 십자가의 죽음아래 사셨다. 더욱이 박사들이 드린 이 귀중한 보물들은 주님께서 유대에서 이집트로, 이집트에서 나사렛으로 여행하시는 데에 쓰이도록 제공되었을 것이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2장 2절
“유대인의 왕으로 나신 분께서 어디 계십니까? 우리가 그분의 별이 떠오르는 것을 보고 그분께 경배하러 왔습니다.”라고 말하였다.


예수님의 유년기에 관한 누가의 기록은 그분께서 합당하고 정상적인 사람이시라는 것을 입증한다(눅2:15-52). 하지만 마태의 기록은 그리스도께서 합당한 왕, 곧 성경에 예언된 그 그리스도이시라는 것을 증언한다(마2:1-23). 마태 1장은 예수님께서 오셨다는 것이고, 2장은 오신 메시야를 발견하는 길을 보여준다. 유대인들에게는 그리스도에 관한 성경이 있었다. 동방에서 온 박사들은 그리스도의 별(민24:17)을 보았다. 유대인들은 그리스도에 관한 지식을 갖고 있었지만, 박사들에게는 그분에 관한 살아 있는 이상(異象)을 주셨다(2:2). 그 이상(별)을 따라 유대땅까지 왔다. 그러나 그들은 인간적인 관념에 따라 왕이 있을 것으로 추측되는 예루살렘으로 갔다. 결국 그들의 잘못된 판단 때문에 많은 어린 남자 아이들이 죽게 되었다(마2:16). 박사들이 성경 말씀으로 바로잡힌 후(마2:4-6) 베들레헴으로 향해서 갔을 때(마2:8-9), 별이 다시 그들에게 나타나서 아기 예수님이 신 곳으로 그들을 인도했다(마2:9-10). 우리는 성경과 별(이상)을 둘 다 가져야 하지만, 천연적인 관념을 따라서는 안된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1장 12절
바빌론에 끌려간 후에, 여고냐가 스알디엘을 낳고, 스알디엘이 스룹바벨을 낳고


스룹바벨은 바빌론에 포로되어 있다가 예루살렘으로 돌아온 인도자들 중 한 사람이었다(스5:1-2). 스룹바벨은 바벨론 포로에서 귀환한 후에 하나님의 성전을 재건하였다(슥4:7-10). 구약은 그리스도께서 다윗의 후손으로서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실 것을 예언했다(미5:2, 마2:4-6). 포로들이 돌아오지 않았다면, 그리스도께서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시기란 불가능했을 것이다. 하나님께서 포로들에게 귀환하라고 하신 명령은 하나님의 성전을 재건하기 위한 것이었을 뿐 아니라, 그리스도께서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시도록 준비하기 위한 것이었다. 합당한 장소에 있으면서 그분을 첫 번째로 땅에 이끌어 올 얼마의 사람들이 그리스도께는 필요하였다. 마찬가지로 그리스도의 두 번째 오심을 위해서도 바벨론 포로에서 돌아와 하나님의 성전을 건축하는 한 무리가 필요하다. 바벨론에서 성전을 건축하는 것은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1장 7절
솔로몬이 르호보암을 낳고, 르호보암이 아비야를 낳고, 아비야가 아사를 낳고


르호보암 때부터 다윗의 왕국은 분열되었다(왕상11:9-12,12:1-17). 12지파 중 한 지파만 다윗을 위해(왕상11:13), 곧 그리스도를 위해 보존되었다. 그리스도는 다윗 집에 속한 왕국이 필요하셨다. 왜냐하면 그분은 다윗의 보좌를 물려받는 상속자로 태어나셔야 했기 때문이다. 다윗의 왕국은 분열된 후에 두 부분으로 나뉘었다. 북부는 이스라엘 왕국이라 불리었고, 이스라엘의 열 지파로 이루어졌으며, 남부는 유다 왕국이라 불리었고, 유다와 베냐민의 두 지파로 이루어졌다. 이스라엘 왕국이 유다 왕국보다 더 보편적이고 우주적이었지만, 그리스도의 족보에는 이스라엘 왕들의 이름이 하나도 포함되지 않았다. 그들이 제외된 것은 그리스도와 연관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오늘날도 동일한 것을 본다. 본래 교회는 하나였다. 그러나 얼마 후에 천주교를 비롯하여 2천 개 이상으로 분열되었다. 분열된 교파들은 북쪽 왕국, 더 크고 더 우주적인 왕국이지만, 어떤 왕도 그리스도의 족보에 포함되지 못했던 것처럼, 하나님의 백성일지는 몰라도 그리스도의 족보에는 포함되지 않을 것이다. 만일 당신이 그리스도 이외의 어떤 것을 위하여 존재한다면 그것은 그리스도의 노선 밖에 있는 것이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1장 6절
이새가 다윗 왕을 낳았다. 다윗이 우리야의 아내였던 여자에게서 솔로몬을 낳고


다윗은 이새의 여덟 째 아들이었으며, 하나님께 선택되어 기름 부음을 받았다(삼상 16:10-13). 8이라는 수는 다윗과 그리스도의 관계가 부활 안에 있었음을 가리킨다. 더욱이 그는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사람이었으며(삼상13:14), 그리스도를 위해 하나님의 왕국을 가져온 사람이었다. 다윗은 조상들 시대를 마감하고 왕들 시대를 열었다. 그는 두 시대의 경계표가 되었는데, 이것은 그가 그리스도와 긴밀히 연관되었기 때문이다. 밧세바는 이방인인 우리야의 아내였지만, 그녀의 남편이 전쟁에서 죽은 뒤에 다윗과 재혼했다(삼하11:26-27). 다윗은 우리야를 살해하고 밧세바를 취함으로 살인죄와 간음죄를 범했다. 그래서 1장 6절에는 ‘우리야의 아내였던 여자에게서’라고 말함으로 다윗의 죄를 강조했는데, 이것은 그리스도께서 왕이신 구주로서 이방인뿐 아니라, 죄인들과도 관계있다는 것을 보여 준다. 다윗은 하나님께서 보내신 신언자 나단에게 책망을 받고 회개했으며(삼하12:1-12, 시51편), 하나님은 그를 용서하셨다(삼하12:13). 회개한 후에 그는 솔로몬을 낳았다(삼하12:24).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1장 5절
살몬이 라합에게서 보아스를 낳고, 보아스가 룻에게서 오벳을 낳고, 오벳이 이새를 낳고


라합은 하나님께 영원히 저주받은 땅(수6:26)인 여리고의 창녀였다(수2:1). 라합은 하나님과 하나님의 백성에게로 돌이켜(수6:22-23, 히11:31), 주도적 지파인 유다 지파의 한 지도자 살몬(대상2:10-11)과 결혼하였으며, 경건한 사람 보아스를 낳았다. 우리의 배경에 상관없이 하나님과 하나님의 백성에게로 돌이켜 합당한 사람과 연결된다면, 우리는 합당한 열매를 맺고 그리스도의 장자권을 누리는 데 참여할 것이다. 보아스는 값을 치르고 그의 친족의 유업을 되찾아 주었고, 그 친족의 아내였던 과부인 룻과 결혼함으로써(룻4:1-7), 그리스도의 주목할 만한 선조가 되었으며, 그리스도와 관련된 위대한 사람이 되었다. 보아스의 어머니 라합은 가나안 여자였고, 보아스의 아내 룻은 모압 족속의 후손이고 과부였다. 두 사람 다 이방인이고, 하류 계층의 사람이었지만, 하나님과 하나님의 백성을 추구했기 때문에 그리스도의 장자권에 참여할 수 있었다. 이들이 그리스도의 족보에 들어온 것은 그리스도께서 선민인 유대인들 뿐 아니라 이방인들의 구주이심을 증명한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

[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1장 3절
유다가 다말에게서 베레스와 세라를 낳고, 베레스가 헤스론을 낳고, 헤스론이 람을 낳고


아담의 계보에는 어떤 여자도 기록되어 있지 않다(창5:1-32). 그러나 그리스도의 계보에는 다섯 여자가 언급된다. 이 다섯 여자 중에 마리아만이 선택된 족속의 후손으로서 순결한 처녀였다. 그리스도는 그녀에게서 직접 태어나셨다(마1:16). 나머지 네 여자들 가운데, 룻은 이방인이었고 재혼했으며(마1:5), 다말은 근친상간을 했고, 라합은 창녀였으며, 밧세바는 간음을 했다(마1:6). 이것은 그리스도께서 유대인들뿐 아니라 이방인들, 심지어 죄 많은 사람들과 관계가 있다는 것을 가리키며, 또한 전형적인 죄인들의 구주이시라는 것을 가리킨다. 다말은 유다의 며느리였다. 유다는 그녀와의 근친상간으로 베레스와 세라를 낳았다(창 38:6-30). 이것은 도덕적으로 보면 끔찍한 일이었다. 그러나 다말은 의로웠으며 장자권을 위한 마음을 가지고 있었다. 다말의 시대에 장자권은 상당한 의미를 갖고 있었다(38:6-8). 장자권은 두 배의 몫의 땅과 제사장 직분과 왕의 직분을 포함한다. 베레스와 세라는 쌍둥이었다. 해산할 때 세라가 손을 내밀자, 산파는 그 손에 홍색실로 그가 장자가 될 것임을 가리키는 표시를 해 주었다. 그러나 베레스가 그보다 먼저 나와 장자가 되었다(창38:27-30). 이것은 장자가 되는 것이 사람의 선택이 아닌 하나님의 선택에 의한 것이었음을 증명한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