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포이멘의 말씀과 각주




마 2장 12절
박사들은 꿈에 헤롯에게로 돌아가지 말라는 하나님의 지시를 받고, 다른 길로 자기 나라에 돌아갔다.


박사들은 그리스도를 발견한 후 그분께 귀한 세 가지 예물로 경배했다. 박사들은 꿈에 헤롯에게로 돌아가지 말라는 하나님의 지시를 받고 다른 길로 자기 나라에 돌아갔다. 하나님의 지시가 없었다면 헤롯에게로 갈 뻔했다. 다른 길은 원래의 길이 아닌 바른 길이었다. 우리가 그리스도를 발견하고 그분을 만날 때마다 우리는 원래의 길로 돌아가서는 안된다. 바른 길로 가려면 성경으로 돌아가야 하고 계시의 별을 따라가야 한다. 그리스도는 별이시고(민24:17), 별로 오셨다(마2장). 베드로후서 1장 19절은 확실한 예언의 말씀에 주의하면 샛별이 떠오를 것이라고 했다. 여기서 샛별은 헬라어로 포스포로스이다. 이것은 인을 말하는데 인은 어두움에서 빛나는 그리스도를 뜻한다. 그리스도는 별이시다. 성경은 합당한 교회생활 안에 인도자들도 별들이라고 말한다(계1:20). 다른 이들을 교회생활 안으로 돌아오게 하는 사람들은 별들과 같이 빛날 것이다. 계시록 22장 16절에서 빛나는 새벽별이신 그리스도는 17절에서 “그 영과 신부가 말씀하시길..“라고 하신다. 이것은 그리스도가 그 영과 신부와 연관되어 있음을 입증한다. 만일 우리가 계시의 별을 따라가려면 그 영과 교회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참고성경 : 한국복음서원 신약성경 회복역



WRITTEN BY
emannakr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